한혜진 "아주 나쁜 연애도 돌아보면 최악 아니었던 것 같아"
한혜진 "아주 나쁜 연애도 돌아보면 최악 아니었던 것 같아"
  • 이기주 기자
  • 승인 2019.03.27 08: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S JOY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모델 한혜진이 '연애의 참견 시즌2' 고민 주인공들에게 따뜻한 조언을 건네 눈길을 끈다.

지난 26일 방송된 KBS JOY '연애의 참견 시즌2'에서는 '나는 이상한 가족과 연애했다' 고민 주인공에게 조언하는 한혜진의 모습이 그려졌다.

한혜진은 "아주 나쁜 연애도 돌이켜보면 그렇게 최악은 아니었던 것 같다. '나한테 그런 일도 있었지'라고 하면서 다음의 발걸음을 옮기게 된다"고 털어놨다.

또 한혜진은 "좁은 구멍 안에 있으면 시야가 좁아져서 나올 생각을 못한다. 빨리 구멍을 빠져 나와야 한다는 생각을 본인이 해야 한다"고 조언을 전했다

한혜진은 '두 얼굴의 남친, 우리 결혼해도 될까요' 고민 주인공에게는 "영원히 내 모습에 만족하지 못하는 남자 말고 있는 그대로의 나를 사랑해주는 남자 만났으면 좋겠다"는 조언을 남기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