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폭풍처럼 몰려왔던 '조국사태'와 올해 4월 치러질 총선으로 인한 국론분열과 국민간 감정대립을 해소하기 위해서는 우리 민족 전통 정신인 '무속'이 제 역할을 해야한다는 범국가적 요망이 크다는 것이다.

현재 혼탁한 국내 상황을 타파하기 위한 방안으로 무속신앙의 부활이 강하게 요구되고 있다.

이와같은 여론은 지난해 폭풍처럼 몰려왔던 '조국사태'와 올해 4월 치러질 총선으로 인한 국론분열과 국민간 감정대립을 해소하기 위해서는 우리 민족 전통 정신인 '무속'이 제 역할을 해야한다는 범국가적 요망이 크다는 것이다.

우리나라 민족신앙인 무속(무교)는 고대로부터 국가의 안녕과 번영을 위해 국정의 중심에서 활약했으며 이를 통해 국론을 통일함은 물론 미래를 예측하는 등 우리의 역사와 맥을 같이 해 왔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따라서 요즘과 같이 나라가 혼란스러울 때 일수록 무속신앙을 더욱 활성화시켜 사분오열된 나라를 정리하고 국민들의 사상을 하나로 규합하는데 힘을 모아야 한다는 여론이 뜨거워지고 있다.

 

 

저작권자 © The Peopl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